보도자료
2022.09.14

조석 작가 웹툰 ‘문유’, 웹툰 최초로 4DX로 만난다

이미지 제공: 네이버웹툰, CJ 4DPLEX
 
- 국내 대표 웹툰 작가 ‘조석’의 SF웹툰, 한국서 ‘4DX웹툰’으로 10월 12일 개봉 확정
- 중국서 영화, 애니메이션 제작에 이어 한국서 4DX로 IP 확장하며 경쟁력 입증
 
국내 대표 웹툰 작가 조석의 '문유'가 웹툰 최초로 4DX로 재탄생한다. 웹툰 IP가 영화, 드라마, 애니메이션을 넘어 4DX로 제작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네이버웹툰은 조석 작가의 SF웹툰 ‘문유’ 원작 ‘4DX문유’가 10월 12일 극장 최초 상영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4DX 문유’는 네이버웹툰과 CJ CGV의 자회사인 CJ 4DPLEX가 협력, 4DX의 다양한 효과들을 접목해 스크린에 옮긴 ‘4DX웹툰’이다.
 
웹툰 ‘문유’는 소행성 충돌로 지구 인류가 멸망한 뒤, 달에 홀로 남은 우주 비행사의 고군분투기를 그린 SF 코미디다. ‘마음의 소리’, ‘조의 영역’ 등으로 유명한 조석 작가 작품으로, 2016년 6월부터 2017년 9월까지 총 68화 분량으로 네이버웹툰에서 연재됐다. 지구 종말이라는 ‘포스트 아포칼립스’ 세계관에 조석 작가 특유의 시니컬한 유머와 개성 넘치는 작화가 더해져 블랙 코미디의 진수를 보여준다는 평을 받았다.
 
웹툰 원작 ‘4DX 문유’는 웹툰의 말풍선과 프레임을 스크린에 그대로 옮기는 한편 모션 그래픽과 카메라를 이용한 움직임을 더해 역동적인 영상을 완성했다. 4DX 모션 체어와 오감을 자극하는 효과들은 관람객들로 하여금 웹툰 속 우주 공간에 들어선 듯한 특별한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네이버웹툰 노승연 글로벌 IP사업 실장은 “문유는 ‘달’을 배경으로 한 독창적인 SF웹툰으로 실험적인 시도가 가능한 IP라는 점에서 국내외 여러 제작사의 러브콜을 받은 작품”이라고 밝히며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4DX웹툰’이라는 장르를 통해 원작 팬들을 비롯해 더 많은 분들이 웹툰을 새롭게 경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4DX로 각색∙제작∙기획을 맡은 CJ 4DPLEX 윤현정 총괄 프로듀서는 “‘문유’라는 인물에 동화되어 주인공과 감정을 공유하며 웹툰 한 편을 4DX를 통해 온전히 느낄 수 있는 콘텐츠가 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7월에 중국에서 개봉한 웹툰 원작 ‘문유(MOONYOU)-독행월구(獨行月球)’는 약 5,803억 원의 수입과 7,067만 명의 관람객을 모으며 2022년 중국 박스오피스 흥행 2위가 유력한 상황이다. 지난 10일에는 아이치이와 빌리빌리 등 중국 OTT에서 웹툰 원작 애니메이션 ‘문유’가 최초 공개됐다.
 
한편, 원작 웹툰 ‘문유’는 네이버웹툰과 네이버시리즈 PC홈페이지, 모바일 웹, 앱(APP)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4DX 문유’는 CGV용산아이파크몰, 여의도 등 전국 39개 CGV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러닝타임은 50분이다.